2019. 02. 23 土  
로그인 회원가입 스크랩 시민제보
기사최종편집일 2019-02-20 23:51:25
   
Home > 뉴스종합 > 정치/행정
 
   
전체메일보내기
조배숙, 한은 전북본부 조직개편 철회해야

한국은행이 발표한 ‘지역본부 조직개편’ 계획에 따른 지역경제 위축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민주당 조배숙 의원은 9일, 국회에서 열린 기획재정위원회 업무현황보고에서 지난 2월 21일 발표된 한국은행의 ‘지역본부 조직개편’ 계획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조 의원은 한국은행 김중수 총재에게 “이 개편안에 의하면 전북의 경우 업무가 축소되고 인근 광역지역본부로 통합되게 된다” 며 “그렇게 되면 전북지역 금융경제의 심각한 위축과 더불어 전북경제가 인근 대전이나 광주 등 광역지역으로 흡수되는 심각한 지경에 이르고 말 것”이라고 우려했다.

또 조의원은 “새만금 등 대형 국책사업에 소요되는 통화부족사태 발생가능성이 높아져 화폐 조달에 어려움이 많고, 특히 전북의 경우 대형마트가 진출해서 통화유입보다 통화유출이 많다”며 “이런 전북경제의 특성상을 고려하면 한국은행의 조직이 개편될 경우 지역통화량 감소와 자금 순환 부조화에 따라 경기가 악화될 것은 불을 보듯 뻔하고 따라서 이를 철회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김중수 총재는 “16개 본부 축소는 사실이 아니다”며 “다만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방향으로 조직을 개편하는 것이다”고 답변 했다.

이에 대해 조 의원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균형발전의 가치도 소중한 만큼 반드시 이를 고려해서 철회할 것을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고은랑 기자


11-03-14 11:08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시민제보~~!!!!
토론회 나와서 세상 깨끗하고 고상…
그 둘이 누구죠? 누군지 공개하라!…
어허 정시장이 고마워할 줄 아는 마…
공직선거법 시효가 지났다고 안심하…
물러나라
사실이라면 퇴임해라
이 사태를 보면서 과연 익산시의회…
원래 다 그런 것이여~ 입찰까지 가…
정헌율 시장이 직접 해명하라!!! 아…
해명이 더 가관이로세, 잡음불식시…
 189호 만평입니다
無恒産 無恒心 (무항산 무항심)
노을
지역예술인의 나아갈 길
한복
石漱枕流·석수침류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시민제보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기사올림방
발행인 편집인 : 고석정 대표 : 고석정 편집국장 : 공인배 등록번호 : 전북다01256 등록년원일 : 2009년 4월 20일
창간호발행 : 2009년 5월 18일 제호: 주간소통신문 주소 : 전북 익산시 남중동 480-2번지 소통신문 대표전화 : 063)837-8588
인쇄인 : 왕궁인쇄 이메일 : sotongsinmun@hanmail.net 전화번호 : 063)291-6488 팩스 : 0630291-6450
Copyright (c) 2009 SOTONGSINMUN.COM All rights reserved.